"스포츠 7330" 일주일에 3번! 하루 30분 운동!     "승리를 향한 열정의 샷!!"     부천시 테니스협회 http://www.lifetennis.org

이전달 2023년 02월 다음달

일 월 화 수 목 금 토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묻고답하기
테니스뉴스
부천시청팀 소식
동호회탐방
후원사광고게시판
현재 준비중인 대회가 없습니다.
야동코리아
 
작성일 : 17-09-19 10:24
[양구주니어] 건대부고 신정호, 전제원 제압
 글쓴이 : KTA
조회 : 41,247  

신정호(건대부고)
 
[대한테니스협회(양구)=신동준 홍보팀 기자] 건대부고 신정호가 14세 ‘스타’ 전재원을 꺾고 4강에 진출했다.
 
신정호(건대부고, 주니어 855위)는 15일 강원도 양구테니스파크에서 열린 ITF 양구국제주니어테니스선수권(5그룹/9월 9일~17일/하드코트) 8강전에서 안동중의 전제원을 6-4, 6-1로 물리치고 4강에 안착했다. 신종호는 지난해 전국주니어선수권(16세부) 이후 1년 4개월 만에4강 진출했다.
 
이날 경기에서 신정호는 날렵한 디펜스로 상대방의 위력적인 포핸드를 에러로 유도하며 경기를 풀어나갔다. 중요한 순간 신정호는 서브앤드 발리로 전제원 공격의 맥을 끊었다. 파워 면에선 전제원이 월등했으나, 신정호는 상대가 빈틈을 보일 때 카운터펀치를 과감히 날려 승리할 수 있었다.
 
신정호는 1세트 초반 전제원의 파워풀한 포핸드에 밀려 1-3으로 끌려 다녔다. 5번째 게임부터 신정호는 상대방 백핸드 코스를 집중 공격하며 추격에 나섰다. 신정호는 과감한 서브앤드 발리를 앞세워 연달아 4게임을 챙겼다. 이후 둘은 자신의 서브게임을 지키며 1세트가 끝났다.
 
2세트도 신정호의 분위기로 시작됐다. 그는 첫 번째 자신의 서브권을 지키고 이어 까다로운 리턴까지 브레이크를 성공시켰다. 신정호는 6번째 게임 15-15 상황에서 상대방 더블폴트 2개와 포핸드 언포스드 에러로 5-1로 격차를 벌리고, 마지막 자신의 서브로 마무리 지었다.
전제원(안동중)
 
경기를 마치고 나온 신정호는 “전제원은 공격적인 스타일이다. 그러다보니 디펜스로 방어한 뒤 빈틈을 노려 카운터펀치를 날렸다. 아직 전제원은 경기운영이 완벽하게 완성되지 않아 에러들이 많았다. 내 플레이는 상대방 힘을 빌려 역습을 하는 스타일이다. 또한, 오늘 경기에서 승리의 요인은 서브앤드 발리 처리가 잘 되어 이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4강에 오른 신정호는 랭킹포인트 15점을 확보했다. 다음상대는 금천고의 이신우와 결승티켓을 놓고 맞붙는다. 안동고 박민종은 안동중 강완석을 6-1 2-1 도중 상대 기권으로 이겨 4강에 진출했다.
 
한편 여자단식 8강에서는 지난 종별선수권 준우승자인 위휘원(중앙여중)이 1번시드 오하라 마코토(일본)를 6-1, 6-4로 물리치고 4강에 진출했다. 중학생 임도희는 강미정을 4-6 6-1 7-5로 이겨 4강에 합류했다. 복주여중 김희경과 정자중 백다연이 각각 임희래와 김은서를 이기고 4강에 합류했다.
 
8강전 경기 결과
 
여자부
위휘원 6-1 6-4 오하라 마코트(일본)
임도희(전곡중) 4-6 6-1 7-5 강미정(중앙여고)
김희경(복주여중) 6-0 6-1 임희래(부평서여중)
백다연(정자중) 6-0 6-0 김은서(오산중)
 
남자부 
박민종(안동고) 6-1 2-1 ret 강완석(안동중)
신정호(건대부고) 6-4 6-1 전재원(안동중)
이신우(금천고) 6-1 6-0 현준하(가덕중)
이재명(안동중) 6-1 6-3 김준서(양명고)
 
대한테니스협회 홍보팀 
글 사진 신동준 기자

 
 

Total 1,86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85 [양구주니어] 건대부고 신정호, 전제원 제압 KTA 09-19 41248
1784 [데이비스컵] 첫날, 두단식 챙겨 KTA 09-19 40633
1783 [데이비스컵] 2단식 권순우 진땀 승리 KTA 09-19 40007
1782 대한테니스협회, 테니스 레슨 프로그램 ‘HIT UP’ 공개 KTA 09-15 35395
1781 [데이비스컵] 대만 대표팀, “4전 전패는 수년 전의 이야기다” KTA 09-13 34849
1780 [데이비스컵] 김재식 감독, "대만전 무패행진 이어가겠다” KTA 09-13 32333
1779 [영월서키트]김다빈, 2시간 38분 사투 끝 우승 KTA 09-12 32098
1778 [인도퓨처스] 문주해-이태우, 복식 ‘깜짝’ 우승 KTA 09-12 31946
1777 [영월서키트] 김다빈 김나리, 세번째 맞대결 '박빙 승부�… KTA 09-12 31343
1776 남도 광주에서 열리는 국제남자챌린저대회 의미 세가지 KTA 09-12 29117
1775 [ATF양구] 아시아주니어 2차 대회, 류하영 이상헌 단복식 2관왕 KTA 09-12 28371
1774 [ATF양구] 아시아주니어 2차 김은재 결승진출, 류하영 2관왕 노… KTA 09-12 28826
1773 데이비스컵 대만전 "정현 출전한다" KTA 09-12 27980
1772 [US오픈] 닉 볼리티에리는 왜 박의성을 극찬했나 KTA 09-12 27671
1771 [US오픈] 박의성, US오픈주니어 16강 진출 KTA 09-12 28015
1770 김천에서 구슬땀, 2017 체육영재육성사업 국내합숙훈련 돌입 KTA 09-12 26771
1769 [US오픈] 박의성, US오픈 주니어 2회전 진출 KTA 09-12 27666
1768 [부천복사배] 품격있는 동호인대회, 한아테크 부천복사배 KTA 09-12 27530
1767 [영월서키트] 2017영월국제여자서키트 1차, 김다빈 준우승 KTA 09-04 27729
1766 [영월서키트] 김다빈, 3년만에 우승 벼른다 KTA 09-04 27725
1765 [ATF양구] 14세부 '루키' 이해선 KTA 09-04 27744
1764 道, 생활체육 테니스 그랜드슬램전국축전·대한체육회장기 이어 … 정용택 08-22 74861
1763 경기도, 대통령기. 생활체육 1부 종합우승- 경인일보(8월22일자) 정용택 08-22 28114
1762 테니스 정현, 세계 랭킹 '개인 최고' 경신 정용택 08-22 77867
1761 '308억원' 세레나 윌리엄스, 최근 1년간 여자선수 수… 정용택 08-22 77340
 1  2  3  4  5  6  7  8  9  10    

14560 경기도 부천시 길주로 486 부천시테니스협회
사무국 : 032-662-4567 / 팩스 : 032-662-4565
COPYRIGHT(C)1998-2010 DSWEB ALL RIGHTS RESERVED.